불기 2561년(서기2017년) 3월27일 (월)
 
   호수 제목
  상세검색
  지난호 보기
  전체기사 보기
  PDF 보기
 
  사설
  만불칼럼
  시론
  세심잡설
  산산물물
  取중眞담
 
  깨침의 향기
  돌 나무 빛 그리고 법향
  세월에 묻어둔
보살이야기
  위기탈출,
눈높이가 답이다
  우리단체 이불자
  당당불자 프로젝트
  부도 탐방
  新 팔상록
  수행속으로

 

 

 

 

  김병규가 만난
우리스님
 
  김형효의
불교철학산책
 
  문윤정의
선재야 善才야
 
  박완일의
못다한 이야기
 
  이영호의
아름다운 가정
 
  고명석의
생활수행의 길
 
  혜안스님의 지대방
 
  유근자의 불교미술읽기
 
  성정스님의
일상에서 찾은 교리
 
  동봉스님의 국토순례기

 

 

 

 

 
  야단법석
-세상에서 만난 인연
 
  인터뷰
 
  금주의 인물
 
  인사/동정

 

 

 

지난 연재
 
사이버 만불신문
 
고객센터
  HOME/종단 200910호  
남북 불교계 통일 기원 합동법회
조계종-조불련 신계사 복원 2주년 기념

조계종(총무원장 지관 스님)과 조선불교도연맹(위원장 심상진, 이하 조불련)이 10월 13일 오후 2시 신계사 대웅전에서 ‘조국통일 기원 남북 불교도 합동법회’를 봉행했다.

신계사 복원 2주년을 기념해 열린 이날 법회는 남측 재경스님(조계종 사회국장)과 북측 류인명 스님(조불련)의 공동사회로 진행됐다.

법회는 조국통일을 기원하는 범종 타종으로 시작돼, 삼귀의, 반야심경 봉독, 조불련 서기장 정서정 스님의 개회사, 조계종 문화부장 수경 스님의 경과보고, 현대아산 조건식 사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조불련 리규룡 부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금강산 신계사는 명실공이 6.15통일시대에 북남불교도들이 우리 민족끼리 불심화합하여 일궈세운 통일불사의 결과물”이라며 “겨울이 가면 봄이 오듯이 이곳 신계사가 민족통일의 참다운 장으로 화하는 시기는 반드시 오고야 말 것이며 오늘의 합동법회는 그날을 앞당기는 중요한 계기로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계종 총무원 재무부장 정념 스님은 봉행사를 통해 “오늘의 이 남북합동법회를 계기로 남과 북의 불교도들은 힘과 지혜를 모아 이곳 신계사를 비롯하여 민족의 성지이자, 통일의 상징인 금강산을 보전하고 지켜 나아가는데 더욱 노력해야 할 것”이라며 “남북불교간의 교류와 협력이 더욱 발전할 수 있는 방안들도 준비하여 추진해 나가자”고 말했다.

남측 조계종 중앙신도회 손안식 상임부회장과 북측 조불련 전국신도회 김명희 위원이 함께 낭독한 발원문을 통해 참가자들은 “세상에서 제일인 우리 민족이 강국의 존엄과 위용을 만방에 떨치는 나라, 통일되고 번영하는 현세의 불국정토에서 길이길이 복락할 그날을 만나 오기 위해 우리 남과 북의 불교도들은 자나 깨나 통일만을 발원하며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다짐했다.

발행일 : 2009-10-17
작성일 : 2009-10-16 오후 12:49:26
작성자 : 만불신문 / manbulnews@mbnews.co.kr
 

 

    부처의 눈으로
세상을 말하다
    함께 생각하는
불교사회지수 BSQ
    우승택의
달마도 알아야 할 경제
    서현욱 기자의
불교, 트렌드 따라잡기

Acrobat Reader 받기

 

찾아오는 길 회원약관 광고문의 문의메일